[society] 국민연금공단, 2019년은 ‘혁신을 완성하는 해’로 만들기로 다짐
기자 : 시사서울매… 날짜 : 2018-11-19 (월) 21:23
국민연금공단, 2019년은 ‘혁신을 완성하는 해’로 만들기로 다짐 
- 전국 지사장 워크숍 전주 본사에서 개최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성주)은 11월 19일 국민연금공단 본부(전북 전주시 덕진구)에서 전국 지사장 워크숍을 개최하고 2019년은 공단 혁신을 완성하는 해로 만들기로 다짐했다.

김성주 이사장의 취임 1주년을 맞이하여 열린 이번 워크숍은 전국 109개 지사장을 포함한 160여명의 간부진이 올해의 성과를 점검하고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국민연금제도와 기금운용개혁 방안과 지역 상생 등 사회적 가치 창출 방법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공단은 국민 신뢰 회복을 최우선으로 ‘국민이 주인인 연금다운 연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 2018년의 주요성과를 돌아보고 2019년 주요 사업 추진 방안을 공유했다.

공단은 창립 이래 최초로 국민연금제도에 대한 국민의견을 수렴하고자 전국 16개 지역에서 국민대토론회 개최, 온라인 의견수렴, 전화 설문조사를 실시하여 국민이 직접 국민연금 제도 개선 정책결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고, 국민의 노후소득 보장을 강화하기 위해 건설일용근로자의 사업장 가입기준 개선, 일자리 안정자금 지원사업과 연계를 통한 영세사업장 보험료지원 확대를 추진하여 사각지대를 획기적으로 해소했다.

또한 스튜어드십코드 도입, 기금 국민설명회 개최, 기금운용 정보공개 확대, 기금운용직 처우 개선 등을 통해 기금운용의 독립성, 투명성, 전문성을 높였으며, 기금운용본부 전주 이전 후 최초로 글로벌 수탁기관인 스테이트 스트리트 은행(SSBT)과 BNY 멜론이 전주사무소를 개설하기로 해 업무인프라 구축에도 진전을 이뤘다.

김성주 이사장은 특강에서 “취임 후 지난 1년간은 과거를 반성하고 혁신을 위한 준비과정이었다면, 앞으로 1년은 해현경장(解弦更張)의 자세로 혁신을 실현하는 한해가 될 것”이라며 경영철학과 향후 공단의 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그리고 국민이 주인인 연금, 연금다운 연금, 지역균형발전을 선도하는 공단이 되기 위해서는 본부부서장 및 지사장의 간부로서의 책임 있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당부하였으며, 2019년은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를 중심으로 전주가 제2의   금융도시가 되는 기틀을 마련하는 원년이 될 것을 강조하였다. 

   

 
최신뉴스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Copyright ⓒ 시사서울매거진. All rights reserved.